[GAM] 테이퍼링은 '옛일', 조기 금리 인상 가능성에 출렁

• 최종수정 :

본문내용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11월 글로벌 외환 시장에서는 연방준비제도(Fed)의 내년 금리 인상 가능성에 대한 논의가 계속해서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 이달 연방준비제도(Fed)의 테이퍼링(자산매입축소) 발표를 기정사실로 한 시장은 인플레이션 등 연준의 조기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에 힘을 줄 수 있는 지표에 주목할 전망이다. 1일(현지시간)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