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 1분기 글로벌자금, 주식·채권 빼서 MMF로 직행

코로나 공포에 현금성 자산으로 일단 대피 채권 유출은 개선 기대...주식은 아직 회의론

• 최종수정 :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올해 1분기 글로벌 자금은 주식과 채권 모두에서 빠져나와 머니마켓펀드(MMF)로 향했다. 코로나19(COVID-19) 확산세가 가속하자 모든 자산에서 투매세가 나오며 현금성 자산으로 대피하려는 움직임이 두드러졌다. 국제금융센터와 펀드조사업체 리퍼(Lipper)에 따르면 지난 1~3월 글로벌 주식 펀드에서 총 136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