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 1분기 달러화 사재기 '광풍'…"안전통화 강세 지속"

전문가 "추가 강세"...연준 '세계의 중앙은행 자처' 남아공 랜드·브라질 헤알 등 신흥국 통화 '피멍'

• 최종수정 :

본문내용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지난해 말 그 누구도 예상치 못했던 코로나19(COVID-19) 팬데믹(pandemic·대유행)은 1분기 전 세계 외환시장을 발칵 뒤집어 놨다. 팬데믹 공포는 투자자들이 광적으로 미 달러화와 일본 엔화, 스위스 프랑이라는 전통적인 안전통화에 손을 뻗게 했다. 뉴스핌이 추적하는 29개 통화 중 1분기 강세를 보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