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식약처, 미FDA 불허 치매치료제 14년간 허용..‘제2 인보사 사태’

식약처 돌연 도네페질 ‘혈관성 치매’ 적응증 삭제 의약품 안전성 관리 뒷북 대처라는 지적 나와

• 최종수정 :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김유림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가 14년 만에 치매치료제 ‘도네페질’의 적응증 중 ‘혈관성 치매’를 돌연 삭제하면서, ‘알츠하이머형 치매’에만 사용하게 됐다. 그러나 당초 미국과 유럽, 일본 등 주요 선진국에서는 ‘혈관성 치매’ 적응증 승인을 거절하고 국내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