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 교착상태에 英 국민들 정신건강 이상 호소" - FT

영국인, 무력감·감정기복 시달려...항우울제 처방건수도 급증 정신건강 적신호 불구 英 탈퇴파 결정에는 변화 없는 것으로 보여

• 최종수정 :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김세원 기자 = 영국에서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를 둘러싼 혼란이 영국인의 정신 건강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17일(현지시간) 비중 있게 보도했다.  FT는 브렉시트 교착상태로 영국이 국제적 웃음거리로 전락한 것에 대해 침통함을 느끼는 국민들이 속출하고 있으며, 기업들의 연이은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