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중 정상회담 빨라도 4월 중순…'무역협상 난기류'

• 최종수정 :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정상회담이 빨라도 4월 중순에 개최될 것으로 보인다. 애초 이달 안에 열릴 것으로 보였던 회담이 지연되고 있는 배경에는 중국의 구조적 개혁에 대한 양국 협상이 교착된 데 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좌)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로이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