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 2019년 마침내 달러 지고 엔 뜬다

• 최종수정 :

본문내용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1년 전 금융시장에서는 미 달러화 약세 전망이 지배적이었다. 연방준비제도(Fed)의 기준금리 인상이 대부분 달러화 가치에 반영돼 있다고 본 금융시장은 달러화의 추가 강세 여지가 거의 없다고 봤다. 그러나 주요 기관들의 달러 강세 베팅은 금새 무색해졌다. 미국의 경제 성장률은 다른 나라를 크게 웃돌았고 연준도 4차례 금리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