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 11월 달러 방향 ‘분수령’…브렉시트·미·중 정상회담 주목

• 최종수정 :

본문내용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지난달에도 달러화 강세가 지속했다. 지속한 무역전쟁 우려와 10월 혼란스러운 금융시장은 당장 달러화만 한 게 없다는 결론을 다시 한번 확인시켜줬다. 그동안 달러 강세를 지지했던 환경에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 무엇보다 이달 말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만나는 도널드 트럼프 미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