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계 ‘아이폰 왕좌’ 놓고 각축전…독일 자동차 바뀌어야” - FT

• 최종수정 :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조재완 기자 = 독일 자동차 시장이 어쩌면 오랫동안 지켜온 왕좌를 이젠 내려놔야 할 지도 모르겠다. 각종 규제에 발목 잡혀 세계 시장 판도를 바꿀 ‘자동차계 아이폰’ 개발 경쟁에서 한껏 뒤쳐져 있는 탓이다.  폭스바겐, BMW, 다임러 등 내로라 하는 기업들이 전기차 시장에선 명함도 내밀지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