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 3Q 채권, 신흥국 혼란과 미국 국채 '숏'

• 최종수정 :

본문내용

[뉴욕=뉴스핌] 황숙혜 특파원 = 무역전쟁 리스크에 따른 안전자산 선호 심리를 앞세워 5월 고점 이후 안정적인 흐름을 보였던 미국 10년물 국채 수익률이 다시 상징적 저항선인 3.0%를 뚫고 올랐다. 연방준비제도(Fed)가 9월 통화정책 회의에서 올해 총 네 차례와 내년 세 차례의 금리인상 가능성을 예고하면서 국채 수익률 상승을 부추겼다. 하지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위로

댓글